초가와 밀감



제주의 풍경

시린 손을 호호 불고 언발을 동동 굴러보지만
세찬 눈보라에 납작 엎드린 초가의 서글픔만 할까.
         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


 

Copyright @ 2015 www.zerazin.com. All rights reserved.